“2020년 북한의 변화, 북한 달력 통해 볼 수 있어”
상태바
“2020년 북한의 변화, 북한 달력 통해 볼 수 있어”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12.30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아태평화교류협회 안부수 회장, 중국 단둥에서 북한과의 2020년 사업논의
▲ 2020년 북한 달력 : 옥류관 모습과 옥류관 대표음식,(사진 : 사단법인 아태평화교류협회 제공)

[뉴스피크] 사단법인 아태평화교류협회 안부수 회장이 중국 단둥에서 북한 관계자 등과 만나 2019년 대북 관련 민간교류 및 남북 경협의 성과, 2020년 경자년 남북 교류에 대해 논의했다.

30일 아태평화교류협회에 따르면, 안 회장의 단둥 행에는 협회 외에 관계자들이 지난 22일부터 8박9일 일정으로 동행했다.

안 회장은 북측에서 준 2020년 북한 달력을 보여주며, “내년 북한의 변화될 모습을 달력을 통해서 느낄 수 있다”고 북한의 적잖은 변화를 암시했다.

▲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명의 연하장. (사진 : 사단법인 아태평화교류협회 제공)

북한 관계자는 달력과 함께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명의로 된 연하장을 안부수 회장에게 전달하며 새해 덕담을 나눴다.

연하장 제목에 ‘안부수 아태평화교류협회 회장선생 앞’이라 적었으며, 안 회장의 건강과 협회 활동에 성과가 있기를 바란다는 내용이 담겼다.

한편, 사단법인 아태평화교류협회는 2020년 북한과의 민간교류 및 민간경협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됐고, 내년 개최될 국제대회에 북측이 참가하는 것도 서로 의견 일치를 보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