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미술관에서 낭만을 노래하다 ‘옥상 버스킹’ 개최
상태바
수원시립미술관에서 낭만을 노래하다 ‘옥상 버스킹’ 개최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4.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문화도시 수원 연계 사업으로 미술관 옥상에서 개최
▲ 수원시립미술관에서 낭만을 노래하다 ‘옥상 버스킹’ 개최
[뉴스피크] 경기도 수원시립미술관은 2024 문화도시 수원 연계 사업 ‘예술이 일상이 되는 순간’의 세부 프로그램 ‘옥상 버스킹’을 5월 24일 오후 5시와 25일 오후 2시에 개최한다.

‘옥상 버스킹’은 햇빛을 피할 수 있는 그늘막과 캠핑 의자로 꾸며진 수원시립미술관 옥상에서 진행된다.

별도의 예약 없이 현장에서 누구나 참여 가능한 프로그램으로 무료다.

5월 24일 오후 5시에 그룹 ‘1025’가 ‘여수 밤바다’, ‘사랑은 은하수 다방에서’ 등 익숙한 대중가요 레퍼토리로 공연하고 5시 30분에는 ‘정현빈 트리오’가 ‘Fly Me to The Moon’, ‘All of Me’ 등 재즈 레퍼토리를 연주한다.

5월 25일 오후 2시에는 싱어송라이터 ‘화려’가 ‘사랑인가봐’, ‘밤양갱’ 등 익숙하고 따뜻한 곡들을 노래하고 2시 30분에는 대중음악을 재즈로 편곡해 들려주는 그룹‘Cozzy Jazz office’가 ‘인생의 회전목마’, ‘반달’ 등의 곡을 연주한다.

수원시립미술관 관계자는 “깊어가는 봄 미술관 전시와 더불어 옥상에서의 버스킹 공연으로 다양한 문화향유 기회를 누리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