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운정4동 주민단체들, 생태계교란 외래식물 제거
상태바
파주시 운정4동 주민단체들, 생태계교란 외래식물 제거
  • 이철우 기자
  • 승인 2024.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피크] 파주시 운정4동은 지난 20일 통장협의회, 주민자치회, 체육회 회원 30여명과 함께 상지석동 442-6 일원의 생태계 교란 외래식물 제거 활동을 했다.

이 지역은 평소 주민들의 통행이 많은 지역으로 단풍잎 돼지풀, 가시박 등이 서식해 주변 미관을 해칠 뿐 아니라, 주민들의 호흡기 질환을 유발하는 등 우려가 제기되어 왔다.

이에 운정4동의 여러 주민단체들이 개화 이전에 식물을 뿌리째 뽑아 종자 확산 차단에 발 벗고 나섰다.

이날 활동에 참여한 운정4동 통장협의회, 주민자치회, 체육회 회원들은 지역 주민들이 ‘내 집앞, 내 땅은 내가 지킨다’라는 마음으로 마을 주변 외래식물 제거 활동에 주민들이 지속적으로 참여하도록 독려하는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최호진 운정4동장은 “생태계교란 외래식물 제거 사업은 한 번으로 가볍게 해결될 문제가 아니므로 우리 모두가 꾸준히 노력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꾸준히 야생식물 제거활동을 해 쾌적한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운정4동은 시 중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생태계교란 외래식물 제거 사업의 확대를 위해 “생태계교란 야생식물 제거의 날”을 지정해 정기적인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