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상록구청사, 문화·휴식공간으로 조성
상태바
안산시 상록구청사, 문화·휴식공간으로 조성
  • 강영실 기자
  • 승인 2022.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책 사랑방·야간 조명등으로 주민에게 즐거움 선사…올 상반기 중 전시공간도 조성

[뉴스피크] 안산시 상록구 청사가 문화와 휴식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한다.

상록구는 구청 로비를 주민을 위한 책 사랑방으로 단장을 마쳤다고 20일 밝혔다.

도서 잡지, 만화 등 1천500여 권을 기증받아 조성된 책 사랑방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지인 및 아이들과 자유롭게 대화하며 독서를 즐길 수 있다.

구는 관내 도서관과 협력 체계를 구축을 통해 지속적으로 소장 도서를 확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시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야외 주민쉼터에는 야간조명등을 설치했다.

상록구청 주민쉼터는 잘 가꿔진 조경수와 어린이 공원이 마련돼 남녀노소가 모두 즐겨 찾는 곳이지만, 밤에는 어두운 조명 탓에 개선을 요구하는 시민들의 요구가 있어왔다.

이에 구는 주민쉼터에 다양한 형태의 조명등 초승달 포토존 꽃문양 필름조명 반딧불이 LED조명을 설치해 다채로운 볼거리를 마련했다.

구는 이에 그치지 않고 올 상반기 중 전시 문화 공간 상록구 갤러리 ‘혜안’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혜안이 조성되면, 청사 밖으로는 멋진 조경수와 경관 조명이, 안으로는 도서관과 전시회장이 구성돼 지역 주민에게 문화가 있는 휴식 공간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양복 구청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제약이 있지만 상록구 청사가 지역 주민을 위해 활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