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광주시 이춘구 부시장, 'GTX-A노선 수서 접속부 설치' 요청
상태바
경기 광주시 이춘구 부시장, 'GTX-A노선 수서 접속부 설치' 요청
  • 강영실 기자
  • 승인 2021.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방문

[뉴스피크] 광주시 이춘구 부시장은 3일 이천시장, 여주시장, 원주부시장 함께 3일 청와대를 방문, GTX-A노선 수서 접속부 설치를 요청했다.

이날 이 부시장은 청와대 이신남 자치발전비서관과의 면담에서 GTX-A노선의 수서 접속부 설치의 필요성과 시급성을 설명하고 접속부가 반드시 설치돼야 함을 건의했다.

특히 이 부시장은 “GTX-A노선의 접속부가 설치되면 수광선과 연결해 삼성역 중심으로 경의선과 경원선이 직결돼 남북철도, 동서철도가 환승 없이 여객 및 물류 이동이 가능한 점과 접속부 설치 시기를 놓치면 국가적 큰 손실이 발생하게 된다는 점”을 설명하며 접속부 설치에 대한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번 면담에서 4개 시는 GTX 광주~이천~여주~원주 연결 필요성 GTX 수서역 접속부 설치에 따른 기대효과 GTX 수서역 접속부 설치 방안 정부와 관계기관의 적극 지원 촉구 등을 건의했다.

광주시를 비롯한 4개 시는 GTX-A의 접속부가 설치된다면 수광선과 직결 연결을 통해 수도권광역급행철도와 간선철도의 역할 증대로 수도권 대도시의 주거, 교통문제 해소와 국토균형 발전에 큰 축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GTX-A의 접속부는 삼성~동탄 구간 대심도 3공구의 굴착예정 공정이 오는 11월로 계획돼 해당구간 공사 착수 시 접속부 설치가 사실상 불가능한 시급한 사안으로 국가의 신속한 정책 결정이 필요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