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학원 등 휴원' 권고
상태바
구리시,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학원 등 휴원' 권고
  • 이철우 기자
  • 승인 2021.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관내 학원 관련 확진자 지속발생에 따라, 오는 16일까지 휴원 권고

[뉴스피크] 구리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학원 등의 시설에 휴원을 권고했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최근 7월 중순부터 발생한 관내 확진자 중 약 40%의 확진자가 학원 등에서 발생함에 따라, 지난 8월 2일부터 오는 8월 16일까지 관내 학원 등 600여개 시설에 대해 휴원을 권고했다.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도점검을 하겠다” 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관련 시설 종사자, 학생, 학부모, 시민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관내 학원발 확진자가 계속 발생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적극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 고 말했다.

한편 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앞서 7월 21일부터 7월 31일까지 학원 및 실내체육시설 종사자 PCR 진단검사 행정명령을 통해 종사자들의 선제적인 진단검사를 했으며 확산세를 막기 위해 8월 16일까지 진단검사 행정명령을 연장했다.

더불어, 코로나19 감염병의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해부터 행안부 등 중앙부처와 경찰서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등과 함께 자체 단속반을 편성·점검하고 있으며 방역 수칙 위반시설과 이용자에 대한 무관용 원칙에 따라 강력한 행정조치 등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