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희 도의원, 화재로부터 안전한 경기도를 위해 5분자유발언 실시
상태바
조광희 도의원, 화재로부터 안전한 경기도를 위해 5분자유발언 실시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1.0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 의원, “화재피해로부터 자유로운 경기도를 위해서 5가지 정책제안”
▲ 조광희 도의원
[뉴스피크]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조광희 의원은 10일 경기도의회 제352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 5분자유발언을 통해 화재로부터 안전한 경기도가 될 수 있는 선진 방안 도입을 촉구하고자 5분자유발언을 실시했다.

조 의원은 2020년 12월 군포시 아파트 화재 현장 영상을 보여주며 “영상을 보시면 화재가 발생한 집에서 멀리 떨어진 이웃집 내부에서 연기와 유독가스가 뿜어져 나온다”며 현재 아파트들의 공동 배관방식에 따른 화재피해 확산을 지적하며 “골든타임 3~5분 내 초기 화재 진압이 거의 불가능한 현 상황에서 도민들의 안전을 위해 노후 배관 교체 작업시 배관 틈새를 선진 방화제 기준으로 시공해 건물의 수명동안 화재시 4시간까지 안전한 공간으로 만들어 주기를 바란다”고 제안했다.

이어 2015년 의정부 아파트 화재 현장 영상과 런던 그렌펠타워와 두바이 토치타워 화재현장을 비교자료를 제시하며 “의정부 아파트 화재현장을 보면 구명줄이자 생명줄인 틈새밀폐제 방화제가 오히려 화염연기와 유독가스를 발생시킬 수 있다”며 “이러한 사태를 예방하기위해 건물 내부와 이웃으로 확산이 전혀되고 있지 않는 두바이 토치타워와 같은 방화제 기준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조 의원은 “두바이 토치타워와 제2롯데 슈퍼 타워처럼 성능위주 설계를 통한 선진 IBC, NFPA 방화제 기준 적용, IBC, NFPA 기준으로 화염, 연기와 유독 가스 확산 경로인 내화 충전 구조를 설계, 최고 성능의 방화제 선정 기준 수립, 담당 공무원, 화재 조사관, 화재 보험사, 장애인 단체, 어르신 단체 방화제 기본 교육을 통해서 전문성과 공감대 형성, 방화제 시공 기술자 양성 및 협회 창설 지원”다섯가지 정책방안을 제시와 함께 안전과 관련해서는 지나침이 없음을 강조하며 5분자유발언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