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찾아가는 '이동형 검체 채취팀' 운영
상태바
인천시교육청, 찾아가는 '이동형 검체 채취팀' 운영
  • 박주영 기자
  • 승인 2021.0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피크] 인천광역시교육청은 5월 14일부터 28일까지 2주 간 코로나19 무증상자 등을 조기에 발견하기 위한 코로나19 이동형 검체 채취팀을 시범 운영한다.

이동형 검체 채취팀은 14일 인천과학고등학교와 인천체육고등학교를 찾아가 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PCR 검사를 했으며 이후에는 보건당국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전 학교로 확대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시범 운영에서는 단체 생활을 하는 기숙사 학교와 변이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발생한 부천과 가까운 부평지역 학교를 우선적으로 지원한다.

또한 교직원 중 여러 학교를 이동하면서 근무하는 방과 후 강사 및 순회 교직원 중에서도 희망자를 대상으로 검사를 할 예정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찾아가는 이동형 검체 채취팀 운영으로 ‘안전한 학교, 달라진 수업’을 구현할 수 있는 안심 학교 환경을 만들겠다”며 “모든 학생이 등교할 수 있는 일상으로의 회복을 앞당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