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 안양지역 건축사회 ‘도지재생 뉴딜 집수리 지원’ 협약
상태바
안양시 - 안양지역 건축사회 ‘도지재생 뉴딜 집수리 지원’ 협약
  • 강영실 기자
  • 승인 2020.03.10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와 안양지역 건축사회는 10일 안양시청 상황실에서 집수리지원단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김창선 도시주택국장과 이재진 건축사회 회장이 양 측을 대표해 협약서를 교환했다. ⓒ 뉴스피크
안양시와 안양지역 건축사회는 10일 안양시청 상황실에서 집수리지원단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김창선 도시주택국장과 이재진 건축사회 회장이 양 측을 대표해 협약서를 교환했다. ⓒ 뉴스피크

[뉴스피크] 안양지역 건축사회가 도시재생뉴딜 집수리 지원 도우미로 나선다.

안양시와 안양지역 건축사회는 10일 안양시청 상황실에서 집수리지원단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김창선 도시주택국장과 이재진 건축사회 회장이 양 측을 대표해 협약서를 교환했다.

건축사회 속한 집수리 지원단은 도시재생지역 집수리 지원사업 신청 및 소규모주택정비 사업의 초기 단계에 건축분야 전문가의 맞춤형 상담을 서비스해 주민에게 합리적인 의사결정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특히 집수리에 따른 세부사항과 견적 등에 익숙하지 않은 집주인들에게 도움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집수리지원단은 도시재생이 추진되는 관내 3개소 현장사무실을 통해 연락을 취할 수 있다.

현재 안양관내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추진되는 곳은 안양8동 명학마을, 박달1동 정원마을, 석수2동 행정복지센터 일원 등 3개소다.

한편, 시는 지난해 안양8동 명학마을과 박달1동 정원마을의 20년 이상된 노후주택에 대해 지붕, 외벽, 방수, 창호 등의 외부 집수리에 소요되는 공사비용을 최대 1천만원에서 2천만원이내 현물보조를 지원하고 건축주가 10%를 자부담하는 방식으로 60호 6억2천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올해는 안양8동, 박달1동, 석수2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지역의 집수리 지원 약 100여호를 계획하고, 이달 중 대상자 모집 신청을 받아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