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성훈 인천교육감, '개성 만월대 열두 해의 발굴전' 개막식 참석
상태바
도성훈 인천교육감, '개성 만월대 열두 해의 발굴전' 개막식 참석
  • 박주영 기자
  • 승인 2024.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피크] 인천광역시교육청은 13일 인천난정평화교육원에서 열린 ‘개성 만월대 열두 해의 발굴전’ 특별 전시 개막식에 참석했다.

통일부와 국가유산청 후원, 인천난정평화교육원과 남북역사학자협의회 공동 주최로 열리는 이번 전시는 통일 왕조 고려의 궁궐터인 개성 만월대와 교동도가 겪은 고려 시대와 현대의 전쟁 이야기, 그리고 현재를 살아가는 만월대와 교동 사람들의 이야기를 소개한다.

개막식에는 도성훈 교육감을 비롯해 남북역사학자협의회 관계자, 통일부와 국가유산청 관계자, 강화군 공공기관 및 교동 지역주민 등이 참석했다.

교동도 지역주민이자 실향민 3세인 가수 안도의 축하 공연으로 시작된 개막식은 도성훈 교육감의 기념사와 통일부 강연서 남북관계관리단장의 축사, 테이프 커팅, 전시관 해설 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도성훈 교육감은 “개성 만월대 발굴전을 통해 우리의 과거를 돌아보고 현재의 우리를 성찰하고 미래의 평화와 공존을 향한 길을 모색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인천을 넘어 세계 평화의 중심이 되는 교동도 인천난정평화교육원에서 평화를 이야기하고 행동과 실천으로 평화로운 내일의 역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번 특별 전시는 2025년 1월 31일까지 8개월간 상시 개방한다.

난정평화교육원 관계자는 “특별 전시를 통해 더욱 다양하고 깊이 있는 평화 체험 교육을 운영할 예정”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