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수원특례시장, 대한민국특례시시장협의회 대표회장 추대돼
상태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대한민국특례시시장협의회 대표회장 추대돼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4.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나은 특례시를 만들기 위해 열심히 뛰겠다”
▲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발언하고 있다.
▲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발언하고 있다.

[뉴스피크]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13일 열린 ‘대한민국특례시시장협의회 2024년 상반기 정기회의’에서 대표회장으로 추대됐다. 임기는 7월 1일부터 내년 6월까지다.

용인산림교육센터에서 열린 이날 회의에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이동환 고양특례시장,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홍남표 창원특례시장과 준회원인 정명근 화성시장이 참석했다. 

지난해 12월 인구 100만 명을 돌파한 화성시는 올해까지 인구 100만 명을 유지하면, 2025년 특례시가 된다.

▲ 이재준 수원특례시장(가운데)을 비롯한 5개 도시 시장들이 손팻말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재준 수원특례시장(가운데)을 비롯한 5개 도시 시장들이 손팻말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은 “대표회장으로서 더 나은 특례시를 만들기 위해 시장님들과 함께 열심히 뛰겠다”며 “대통령께서 제정을 약속한 ‘특례시 지원 특별법’이 특례시에 큰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재준 시장은 “재정, 조직, 사무 권한도 최대한 법안에 담아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대한민국특례시시장협의회는 이날 회의에서 ‘2024~2025년 사업계획’을 심의하고, ▲특례시 특별법 제정 관련 건의 ▲특별법 제정을 위한 학술세미나 개최 ▲특례시 지방분권 실현을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등 안건을 논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