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불법 자동차’ 유관기관 합동단속 실시
상태바
경기도, ‘불법 자동차’ 유관기관 합동단속 실시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4.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불법 자동차 유관기관 합동단속 실시···6월 26일까지 집중단속
▲ 경기도청사(사진=경기도)
[뉴스피크] 경기도가 오는 26일까지 불법 개조하거나 번호판을 훼손시키는 등 ‘불법 자동차’에 대한 유관기관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단속반은 도, 시군, 경찰청, 한국교통안전공단 등 교통 관련 유관기관 합동으로 구성되며 경기도는 북부권 3개 시군 합동단속 현장에 참가할 예정이다.

주요 단속 사항은 안전기준 위반, 소음기 개조 등 불법 이륜차, 불법 개조, 번호판 오염·훼손, 대포차 등이다.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안전기준을 준수하지 않는 불법차량은 점검·정비·검사 또는 원상복구 명령과 과태료 등의 행정처분을 받게 되며 불법 개조의 경우에는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단속된 차량은 위와 같이 관련 법령에 따라 현장 계도, 행정처분, 형사고발 등의 조치를 할 예정이다.

김성환 경기도 택시교통과장은 “불법 자동차로 인한 사고와 범죄를 예방하고 도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교통환경을 조성하겠다”며 “앞으로도 관련기관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불법행위를 근절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