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육청, 학생건강증진센터 운영 종합계획 발표
상태바
인천교육청, 학생건강증진센터 운영 종합계획 발표
  • 박주영 기자
  • 승인 2022.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천광역시교육청

[뉴스피크] 인천광역시교육청은 학생 건강관리의 중요성을 강화하기 위한 학생건강증진센터 운영 종합계획을 수립했다고 10일 밝혔다.

학생건강증진센터 운영 종합계획은 ‘학생 건강 업 , 행복 플러스’를 비전으로 학생 건강과 안전의 최적화를 위해 인천형 학생건강증진 모델 PES를 실천한다.

PES 모형은 P 정책연구 , E 교육, S 의료 지원을 주 내용으로 한다.

P는 학생 건강정책 연구로 코로나19 전·후 학생건강실태 조사 심층분석을 통해 학교급별에 맞는 학생 건강 문제를 도출, 건강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를 마련한다.

최근 5년간 인천광역시교육청에서 발생한 학생 감염병 정보를 분석해 불현듯 마주할 신종감염병에 촘촘하게 대응한다.

E는 평생 건강의 기초를 형성 할 자기건강관리능력을 기르기 위한 건강증진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주 사업은 코로나19 경험하면서 늘어난 학생들의 비만, 약물오·남용 등을 관리하고 구강건강, 시력보호, 환경성질환의 예방에 중점을 둔다.

학생들의 비만 예방 관리를 위해서는 보건+영양+운동 3인 전문가가 학교로 찾아가는 비만 예방 통합형 웰빙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청소년기에 술, 담배, 마약 등의 접근성이 높아짐에 따라 약물 오·남용 피해를 예방하고자 인천광역시 약사회와 약물 오남용 예방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구강건강을 위해서는 체험형 교육자료 개발 및 배포, 칫솔질 로고송 제작 등 학생 눈높이에 맞춘 구강보건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학생 주도적인 구건건강관리 습관을 형성한다.

시력보호를 위해서는 시력 성장 시기인 초등학교 1~2학년 7,000명을 대상으로 ‘시력자가진단도구’ 배부해 간이 시력을 측정, 발달단계 의심 소견을 조기에 발견하고 올바른 습관을 도모해 성장기 중 눈 건강관리에 만전을 기하고자 한다.

최근 증가하고 있는 환경성질환 예방관리를 위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문화예술을 접목한 환경성질환 예방 인형극을 제공, 눈높이에 맞춘 이론교육 등을 통해 올바른 지식 습득하고 실천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다.

S는 학생 의료 지원 사업으로 희귀 난치병 학생 치료비 지원, 지역사회 유관기관 협력체계 구축, 가족과 함께하는 힐링 프로그램 등을 계획해 학교, 가정, 지역사회가 함께 만들어가는 학생건강관리 안전망을 구축한다.

도성훈 교육감은 “학생의 건강을 최우선에 두고 예방 중심 학생 건강관리, 학교가 중심이 되는 건강서비스 확대로 교육, 행정, 재정적인 지원이 조화를 이룬 학생건강증진센터가 운영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