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주민 주도 마을공동체 사업 ‘청년 참여’ 적극 지원
상태바
인천 남동구, 주민 주도 마을공동체 사업 ‘청년 참여’ 적극 지원
  • 박주영 기자
  • 승인 2021.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공동체지원센터-청년창업지원센터 연계 강화 협약

[뉴스피크] 인천시 남동구가 주민이 주도하는 마을공동체 사업의 청년 참여를 적극 지원한다.

이를 위해 남동구는 28일 마을공동체지원센터와 청년창업지원센터가 연계 강화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마을센터와 청년센터 간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 남동구의 청년 마을공동체 활성화와 상호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추진됐다.

주요 내용은 청년 마을공동체 활성화 지원 마을공동체 교육사업 진행 시 상호 협조 청년창업지원센터 교육 프로그램 운영 시 마을공동체 대상 교육 편성 협력 센터 간 상호 홍보 협력 등이다.

현재 마을공동체지원센터는 남동구 마을만들기 지원사업 선정단체 60개를 포함해 총 64개 공동체를 지원하고 있으며 이중 청년 마을공동체는 7개이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마을공동체 사업에 대한 지역 청년들의 수요에 적극 대응할 것”이라며 “청년 마을공동체의 활성화는 남동형 마을공동체의 지속가능한 모델 발굴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