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립석수도서관, 기관·단체 대상 '장기 도서대출' 서비스
상태바
안양시립석수도서관, 기관·단체 대상 '장기 도서대출' 서비스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1.0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양시립석수도서관이 시민들의 독서 문화 진흥을 위해 4월부터 기관·단체 장기 도서대출 서비스를 시행한다.

[뉴스피크] 안양시립석수도서관이 시민들의 독서 문화 진흥을 위해 4월부터 기관·단체 장기 도서대출 서비스를 시행한다.

안양시 관내 소재 기관 및 단체로서 직장 내에 도서를 놓을 수 있는 서가가 있다면 어느 곳이든 신청할 수 있다.

도서 대출을 받은 단체는 자유롭게 책을 비치해 기관 임직원과 방문자들이 이용하도록 할 수 있다.

공공도서관의 도서를 활용해 직장 내 작은 도서관이나 북카페를 운영할 수 있는 셈이다.

이 서비스로 이용할 수 있는 책은 안양역사 내 스마트도서관에 비치돼 있던 최신 도서와 베스트셀러 도서다.

상반기에는 10개의 기관·단체를 대상으로 100~300권의 책을 3개월간 제공한다.

다만, 기관의 규모나 이용 대상층에 따라 도서의 분야와 수량, 대출 기간 등은 상호협의로 조정할 수도 있다.

도서관 관계자는 단체 도서 대출 서비스를 통해 공공도서관 방문이 어려운 직장인들이 바쁜 일상 속에서도 편하게 독서를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