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021년 노인 일자리·사회활동 지원 사업’ 참여자 4329명 모집
상태바
수원시 ‘2021년 노인 일자리·사회활동 지원 사업’ 참여자 4329명 모집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0.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노케어·매장 운영 분야 등 활동…12월 18일까지 온라인·방문 신청
▲ 수원시청 전경. ⓒ 뉴스피크
▲ 수원시청 전경. ⓒ 뉴스피크

[뉴스피크] 수원시(시장 염태영)는 ‘2021년 노인 일자리·사회활동 지원 사업(공익활동·시장형)’ 참여자 4329명을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공익활동형’은 노노케어(老老-care, 건강한 어르신이 홀몸 어르신 등을 돌보는 활동)·취약계층 지원 활동·공공시설 봉사, ‘시장형’은 소규모 매장·점포 운영 업무 등이다.

공익활동형 사업은 수원시 거주 만 65세 이상의 기초연금 수급자, 시장형 사업은 만 60세 이상 모든 수원시민이 신청할 수 있다.

다만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생계급여·의료급여 수급자, 국민건강보험 직장가입자, 장기요양보험 등급 판정자(1~5등급, 인지지원등급), 정부 부처·지자체에서 추진 중인 일자리 사업에 2개 이상 참여하고 있는 사람은 신청할 수 없다.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노인일자리여기(www.seniorro.or.kr), 복지로(www.bokjiro.go.kr) 홈페이지에서 사업 수행기관을 선택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온라인 신청이 어려우면 주민등록등본과 신분증을 지참하고 사업 수행기관을 방문하면 된다. 공익활동형은 12월 18일까지, 시장형은 12월 7일부터 18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사업 수행기관은 수원시니어클럽, 노인복지관, 종합사회복지관, 대한노인회 장안·팔달·권선·영통구 지회 등 14개소다.

참여자는 수행기관별로 자체 선발하며 내년 1월부터 12월까지 활동한다. 공익활동 참여자는 월 30시간 이상(일 3시간 이내) 활동하며, 매달 활동비 27만 원이 지급된다. 시장형 사업 참여자는 1일 최대 8시간 근무하고, 급여는 사업 수익에 따라 지급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어르신들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안전하게 신청할 수 있도록 안내하겠다”면서 “어르신 일자리 창출, 사회활동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