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문경희 부의장, 고령 장애인 지원 관련 논의
상태바
경기도의회 문경희 부의장, 고령 장애인 지원 관련 논의
  • 김동수 기자
  • 승인 2020.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의회 문경희 부의장은 지난 22일 경기도의회 남양주상담소에서 한국지체장애인협회 남양주시지회 최만석 회장과 고령 장애인 지원에 대해 했다.

[뉴스피크] 경기도의회 문경희 부의장은 지난 22일 경기도의회 남양주상담소에서 한국지체장애인협회 남양주시지회 최만석 회장과 고령 장애인 지원에 대해 했다.

한국지체장애인협회는 장애인이용시설 운영 및 장애인보조기구 지원 사업, 장애인정보화 지원 사업 등을 통해 장애인에 대한 사회인식개선, 사회참여확대, 권익 및 자립을 도모하는 단체이다.

이 자리에서 최만석 회장은 “고령의 장애인일수록 더 많은 지원을 필요로 하는데 65세이상이 되면 노인 복지 영역으로 넘어가 치매 등 정신질환 없이 신체가 불편한 장애인이 비장애인과 같은 제한된 서비스를 받는 경우가 많다” 면서 “인구 고령화로 고령 장애인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이므로 고령 장애인을 별도로 지원하는 사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에 문경희 부의장은 “장애등급제 폐지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다양한 복지 정책이 시행되고 있는 만큼 지자체에서도 지역장애인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복지 현안을 꼼꼼히 살펴봐야 한다” 면서 “현재 장애인 지원이 재활, 취업 중심이어서 고령 장애인 지원에는 한계가 있다 따라서 협회의 바램대로 고령 장애인을 위한 별도의 여가, 문화 사업을 지원하도록 검토해 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