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영덕2동·상하동 협의체, 홀로어르신에 '삼계탕' 대접
상태바
용인시 영덕2동·상하동 협의체, 홀로어르신에 '삼계탕' 대접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0.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용인시 기흥구 상하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서 초복을 맞이해 홀로 어르신들에게 삼계탕을 대접했다. ⓒ 뉴스피크

[뉴스피크] 경기 용인시(시장 백군기)는 기흥구 영덕2동과 상하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서 초복을 맞이해 홀로 어르신들에게 삼계탕을 대접했다고 16일 밝혔다.

15~16일 이틀간 영덕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직접 공수해 온 신선한 재료로 조리한 삼계탕을 1인분씩 개별포장해 300여명의 어르신 가정에 전달했다.

오현숙 위원장은 “코로나19 위기로 외부 활동을 하지 못해 우울감을 호소하는 어르신들이 많다”며 “더운 여름 지치지 않고 건강하게 지내시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삼계탕을 전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기흥구 상하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저소득 홀로어르신과 장애인 가정 30가구를 방문해 삼계탕을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노석환 위원장은 “감염병 취약계층인 어르신과 장애인이 더위를 건강하게 이겨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과 더불어 살아가는 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솔선수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