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수원 코로나19 의심자 사망 보도, 사실 아니다"
상태바
수원시 "수원 코로나19 의심자 사망 보도, 사실 아니다"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0.02.13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피크] 수원시는 13일 오후 일부 언론의 보도로 불거진 '수원 코로나19 의심자 사망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수원시는 이날 설명자료를 내어 "13일 오후 일부 언론사를 통해 확산된 수원지역 코로나 바이러스 의심자 사망에 대한 기사는 사실과 다름을 알려드린다"며 사실을 설명했다.

시는 "해당 주민은 ‘의식을 잃고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사망했으며, 코로나바이러스 의심 및 검사 예정자’라고 보도되고 있다"며 "그러나 일부 언론의 보도내용과 달리 사망자는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자가격리대상자 등과는 전혀 관련이 없는 주민이었다"고 강조했다.

또한 "사망자는 평소 뇌졸중 약을 복용하고 있었으나 최근 3개월간 약을 복용하지 않다가 오늘 오전 112로 가족이 신고한 것으로 파악된다"며 "특히 사망자의 중국 방문 이력을 확인한 병원측이 검체 검사를 실시했으나 오후 2시께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시는 "이번 사안은 사실과 다르며 코로나19와는 관계가 없으므로 시민들께서는 정확한 정보를 확인하시고 과도한 불안감을 갖지 않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