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보건소, 감염병 관련 불안 ‧ 스트레스 '심리상담' 지원
상태바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감염병 관련 불안 ‧ 스트레스 '심리상담' 지원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0.02.12 0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격리자‧일반인 대상…심리 면역 회복법 안내
보건소 관계자가 상담을 하는 모습. ⓒ 용인시
보건소 관계자가 상담을 하는 모습. ⓒ 용인시

[뉴스피크] 용인시 기흥구보건소가 11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불안과 스트레스로 정신적 고통을 호소하는 시민들을 위해 심리상담 지원을 시작해 주목된다.

예방차원에서 관리하는 격리자를 비롯해 감염병에 대한 우려로 힘들어하는 일반 시민들도 상담받을 수 있다.

상담을 받으려면 시 정신건강복지센터(031-286-0949)나 광역 정신건강센터(1577-0199)로 전화하면 된다.

센터의 상담 전문요원들은 스트레스의 정도에 따라 대상자들을 전화‧방문해 심리적 면역을 회복하도록 관리해준다.

경미한 스트레스의 경우엔 전화로 긴장을 완화하고 마음을 안정시키는 방법을 안내해주고 정도가 심할 때엔 시 정신건강복지센터의 심리면역프로그램이나 전문 의료기관에 연계해준다.

이와 관련 보건소는 상황이 마무리될 때까지 격리자들이 심리상담을 받도록 지속적으로 안내할 방침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을까 걱정하는 시민과 격리자의 불안감과 소외감을 해소하도록 창구를 마련했다”며 “심리적 위안이 필요한 시민 누구나 적극 이용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