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철모 화성시장 “태풍 피해 복구 위해 총력” 다짐
상태바
서철모 화성시장 “태풍 피해 복구 위해 총력” 다짐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9.09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링링’ 피해 현장인 정남면 고지리 공사장 옹벽 붕괴현장 상황 점검
▲ 서철모 화성시장이 태풍 ‘링링’ 피해 현장인 정남면 고지리 공사장 옹벽 붕괴현장을 찾아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 출처 : 서철모 화성시장 페이스북)

[뉴스피크] 서철모 화성시장은 9일 오후 페이스북에 태풍 ‘링링’ 피해 현장인 정남면 고지리 공사장 옹벽 붕괴현장을 찾아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복구에 만전을 기할 수 있도록 조치한 소식을 전하면서 “태풍 피해 복구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다짐했다.

특히 서 시장은 “강수와 강풍에 의한 붕괴사고였는데 예상보다 적은 강수에 대비하지 못한 측면이 있는 것 같아 향후 안전진단점검 등을 보수적으로 진행하여 안전사고에 철저히 대비할 것을 주문했다”고 밝혔다.

서 시장은 “우리 시는 다행히 태풍으로 인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수확을 앞둔 농수산물, 건물과 각종 시설물 파손 등 적지 않은 피해가 발생했다”며 “그나마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었던 것은 시민들이 피해 예방을 철저히 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셨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서 시장은 “이번 태풍재난 상황처럼 시와 시민이 하나가 되어 재난에 대비한다면 우리 앞에 닥친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며 이웃과 마을을 지킬 수 있다”고 민관이 하나된 재난 대비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